오리온, 간편대용식 브랜드‘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 6종 리뉴얼

김효숙 기자 / 기사승인 : 2021-10-07 08:29:29
  • -
  • +
  • 인쇄
가격 변동 없이 통곡물과 자연원물 함량을 기존 대비 최대 2.5배 늘려 맛과 식감 업그레이드
비정제 사탕수수당 사용해 고소한 단맛 구현
간편대용식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 올해 1~9월 매출 전년 동기 대비 114% 성장

[세계경제]김효숙 기자= 오리온은 간편대용식 브랜드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 제품 6종을 가격 변동 없이 통곡물과 자연원물 함량을 늘리고 패키지 디자인도 리뉴얼했다고 7일 밝혔다.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그래놀라 시장에서 ‘더 맛있게! 더 든든하게!’라는 콘셉트로 제품력을 한층 끌어올리며 대중적인 맛과 식감을 강화하는 전략이다.

이번 리뉴얼은 오!그래놀라 과일, 검은콩, 단호박고구마, 카카오, 딸기, 단백질 총 6개 제품에 적용됐다. 오!그래놀라 과일, 검은콩, 단백질에는 국산 사과·콩, 통아몬드 등의 자연원물 함량을 기존 대비 최대 2.5배 늘려 큼직한 자연원물을 느낄 수 있다. 기존 ‘납작 귀리’에 알갱이 형태로 분쇄한 ‘분태 귀리’와 뜨거운 열과 압력으로 팝핑한 ‘팝핑 귀리’를 추가해 바삭한 식감과 고소한 맛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오!그래놀라 카카오, 딸기에는 각각 유산균볼과 딸기 칼슘볼을 넣어 상큼함을 살리고 하트모양의 미쯔블랙을 더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수 있는 대중적인 맛을 강조했다. 오!그래놀라 야채는 단호박과 고구마의 함량을 1.6배 늘리고 아몬드와 호박씨 등 견과류를 추가해 달콤하면서도 부드러운 ‘오!그래놀라 단호박고구마’로 리뉴얼했다.

이와 함께 자연상태의 사탕수수를 정제없이 생산하여 맛과 영양소를 그대로 간직한 ‘비정제 사탕수수당’을 전 제품에 사용해 고소한 단맛도 구현했다. 패키지 디자인에는 ‘자연원물 그대로의 정직하고 건강한 맛’의 브랜드 가치를 고스란히 반영했다. 전면에 과일, 콩 등 자연원물 이미지와 함께 함량 정보를 담아 소비자들이 쉽게 살펴보고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는 바쁜 현대인들이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간편하게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선보인 간편대용식 제품. 이번 리뉴얼 된 6종 외에도 오!그래놀라팝 2종(팝 크랜베리 아몬드, 팝 초코아몬드), 오!그래놀라 콜라보 2종(초코고래밥, 다이제) 등 총 10종과 ‘오!그래놀라바’ 4종(검은콩, 무화과베리, 단호박고구마, 카카오&유산균볼)을 판매 중이다. 오!그래놀라 10종의 올해 1~9월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약 114% 성장했다. 지난 4월부터는 6개월 연속 월 매출 10억 원을 넘어서며 그래놀라 시장의 확대를 이끌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최근 재택 근무, 집콕족 등이 증가하면서 건강하고 간편하게 끼니를 채우는 식문화가 확산되는 가운데, 다양한 취향과 입맛에 맞춰 선보인 오!그래놀라 제품들이 인기를 더해가고 있다”며 “변화하는 소비자 니즈에 따라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그래놀라 시장을 지속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금융

+

증권

+

부동산/건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