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주거래은행’선정

이소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8-24 16:25:53
  • -
  • +
  • 인쇄
지난 7월 주거래은행으로 선정, 8월 20일 본 계약 체결
2025년까지 관리원 자금운용 지원 및 임직원 대상 금융 서비스 제공

[세계경제]이소정 기자= 우리은행은 지난 20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과 주거래은행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7월 28일 공개입찰을 통해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주거래은행으로 선정됐으며, 계약기간은 2025년 12월 31일까지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은행은 5년간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자금운용 지원 등 주거래은행으로서 업무를 수행하며, 임직원의 자산관리 컨설팅 제공, 급여통장 개설을 비롯한 개인금융 등 특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은 의약품등의 안전과 관련한 각종 정보의 수집, 관리, 분석, 평가 및 제공 업무를 수행하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의 공공기관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주거래은행으로서 우리은행의 우수한 자금관리시스템과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선제적인 의약품 안전관리로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켜주는 관리원을 위해 금융 동반자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본 기사

금융

+

증권

+

부동산/건설

+